메뉴 건너뛰기

상도역 동작하이팰리스 2차

게시판

결국 와이프와 보고 말았네요..


다 본 소감은 일단 영화적으로 재미를 주긴 힘들었다 였습니다..


스토리 흐름이 뚝뚝 끊겨서 집중하기 힘들었고 


그 세대 그 성별에 공감대를 주었냐 말하자면 그것도 힘들었다 봅니다


뭔가 남녀갈등 조장부분을 넣긴 넣었는데 억지부분이 많았어요 와이프도 저거 뭔데 할정도였으니 ㅎ 참고로 와이프도 직장생활 중 입니다


화장실 몰카부분은 정말 어처구니없더군요 억지로 껴넣었어요 그냥 ㅋ (다른 에피도 어처구니없어서 실소를 터트린 부분이 많았습니다)


그나마 최대한 김지영이란 인물에 남자로서 공감을 한다 치고...


정신질환(빙의)을 앓고 있고, 그걸 남편과 같이 잘 이겨내본다 라는 부분정도는 그나마 좋았던것 같네요


극장용 영화는 아니지싶구요.. 


혹시나 정말 혹시나 보시게된다면 어둠의 경로나 영화채널에서 해줄때 보시길 권합니다


에효 람보나 볼껄 ㅎㅎ 와이프도 다음영화는 액션물로 보자고 했으니 터미네이터나 봐야할것 같습니다 



위로